이미지 : Adam Tusk Flickr를 통해

이 특이하고 아르마딜로와 유사한 생물은 코뿔소와 코끼리보다 훨씬 더 많은 지구상에서 가장 많이 인신 매매되는 동물이며 이제 남아프리카 사람들이이를 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최근 두 곳의 보전 단체가 요하네스 버그에 천산갑 피난처 인“pangalorium”을 건립 할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이는 세관원이 체포 한 아프리카 천산갑이 야생으로 돌아갈 수있을만큼 건강해질 때까지 돌보는 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그들은 또한 특수 훈련 된 개를 남아프리카 국경에 배치하여 밀수업자들이 운반하는 천산갑이나 비늘을 찾아 낼 것입니다.



“대부분의 동물은 우리에게 데려 오면 건강 상태가 매우 좋지 않습니다.”라고 Ray Jansen 회장은 말했습니다. 아프리카 천산갑 워킹 그룹 , 파트너십 Ichikowitz 가족 재단 이 캠페인을 위해.

천산갑은 종종 전기 울타리와 다른 형태의 포획으로 인해 잔인한 부상과 상처를 입습니다. 재활 센터에 도착하면 대개 스트레스를 많이 받고 음식을 먹거나 마시는 것을 꺼립니다.



천산갑은 세계에서 가장 많이 인신 매매되는 동물입니다. IUCN에 따르면 . 보존 주의자들은 2000 년 이후 백만 명이 넘는 천산갑이 국제적으로 밀렵되고 인신 매매되었다고 추정합니다.

아프리카에서 아시아로

전 세계적으로 8 종의 천산갑이 존재합니다. 아시아 4 개, 아프리카 4 개. IUCN은 부분적으로는 불법 거래로 인해 모든 사람이 멸종 위기에 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암시장 거래는 특히 중국에서 활발히 진행되고 있으며, 천산갑의 독특한 각질 비늘이 전통 의학에 사용되고 그 고기는 진미로 간주됩니다. 그러나 아시아의 원주민 인구가 감소함에 따라 인신 매매 범들은 이제 아프리카의 천산갑에 시선을 돌리고 있습니다. 아프리카 판 골린 워킹 그룹에 따르면 작년에 관리들은 불법적으로 거래 된 천산갑 비늘을 49 톤 이상 압수했습니다.



지역적으로 남아프리카와 다른 아프리카 국가에서는 천산갑도 고기를 사냥하고 종교 의식에 사용됩니다.

Ichikowitz Family Foundation의 Ivor Ichikowitz 회장은 '아프리카의 밀렵은 더 이상 단순한 보호 문제가 아닙니다.' 성명에서 말했다 . “대륙의 안정과 사회적 구조를 위협하는 안보 문제입니다. 코뿔소 뿔과 상아의 불법 거래가 테러, 마약 및 인신 매매에 이르기까지 범죄 활동에 자금을 지원하는 것처럼, 천산갑의 불법 거래가 급증하면서 아프리카의 안보에 심각한 위협이되고 있습니다. 우리는 멍하니 기다릴 수 없으며 이런 일이 일어나도록 내버려 둘 수 없습니다.”

고맙게도 사람들은 마침내이 약자들을지지하기 시작했습니다.